사랑아이 마이홈
내가 선호1 나를 선호2

살아남은 주주님들만 한번 보세요 택이의 향후일정입니다.

등록일 2017/04/20 19:40:59 조회 2383 클린신고

오늘 텍이는 역사적인 전환점을 맞이 하였습니다.
진실이라는 팩트에 95%가까워졌다고 보면됩니다.
100%는 도담 계약선수금 입금되는 순간이것지요...
허지만 그때 매수하면 주가는 이미2만원대....

도담과 사우디 국방부와의 3000억 계약을 위해
조인트벤처를 설립하여
도담의대리역활 계약이행보증 의 스폰스역활을 왕자가 하게됩니다.
다시말해 아주 든든한 재무적 뒷바침을 왕자가 해준다는 말이지요...

향후 진행계왹을 살펴보면
1. 5월4일경 도담 계약을 위한 첫 미팅이 예정되어있습니다.
   (이미팅을 위해서는 국방부와의 협의도 필요하니 사우디에서 오겠지요)
2. 5월말까지는 최종 계약을 완료한다고 합니다.
3. 5월31일 코어 카림150억 유증 입금됩니다.(현.경영지배인)
   코어최대주주변경, 2대주주텍이(10%대)
4. 6월중으로 3000억 계약금중 선수금입금 예정이랍니다.(10%정도예상)
   6월말까지 입금되어야 코어 회생에 결정적 역활을 할수 있으므로...
5. 코어 7~8월경 거래재개 가능.

현재 추진되고 있는 사업을 대략정리해봅니다.
1. 도담 사우디국방부와 3000억계약 향후 최대3조규모확대
2. 텍이 국내 전기차 사업진행중 18년까지1000대 예상
3. 텍이 요르단 전기차 4만5천대, 전기버스1800대 중 우선100대 선공급요청중
    (중국BYD와의 계약시 우위를 점할수 있는 조건 갖춤)
4. 요르단 태양광사업 이미 본격진행중.
5. 향후 중동전역을 대상으로 사업은 확대될것임.왕자의 영향력으로...

가장 중요한 팩트인 택이의 위치는....?
도담지분 70% 50억에 확보  최대주주/자회사 계념으로 실적반영
코어지분 10% 확보 현 최대주주.

오늘 가장 중요한 첫단추가 멋지게 상한가를 맹글었습니다.
이 엄청난 대규모 사업에(최소5조~20조)
오로지 수혜는 텍이만 본다는 것이 팩트입니다.
코어는 8월이되어야 하고, 도담은 장외기업이라...

아직 갈길이 멀었는데도 그늠의 단타 습관때문에 하루에도 몇번씩
단타치다보면 결국 주가는 100%올라도 실제로 자신은 본전입니다.
이런 개미들이 약절반 텍이에게 보여집니다.
그냥 무식하게 6월말까지만 들고가보세요
장기도 아니고 그냥2개월 적금넣었다고 생각하고...

빠르면 이번주에 최대표는 자수를 할것입니다.
모든 것이 순조롭게 진행되면 당연히 최대표
재판에도 좋은 결과가 나올것입니다.
죽어가는 경기를 중소기업의 작은 거인이 이루어낸다면
국민도 정부도 모두가 그의 손을 들어줄것입니다.

그리고 최근 사드와 북핵문제로 증시도 불안정합니다.
택이는 이두 문제도 한꺼번에 해결한 1주도 버리기 아까운 종목입니다.
사드는 사우디3000억 계약으로
북핵은 도담 방산기업으로...
살아남은 똑똑한 주주님들만 추천한번씩 주고가세요

종목토론 바로가기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셔서 로그인하세요.
  • 사랑아이04.20 19:41

    영원한 돌대가리 묻지만 안티들 몇보이는구먼...

  • 우째201504.20 19:57

    ㅋ 추천

  • 팔십배04.21 07:08

    사랑아이 텔콘 지지하다가 반토막나고 튀엇죠ㅎㅎㅎ

  • 한국신의한수04.21 09:09

    소액투자가들 뒤통수 쳐서 돈 유증비 마련 해도 벌써 했것다 장미빛 설계로 얼마나 많은 기업들이 망했나

  • 미세류04.21 10:48

    말씀대로 최대표 어제 자수했어요-근데 측근이신가요? 정확히 아시네요. 존경..

  • 사랑아이04.21 17:03

    규선대표 체포로 악재는 오늘 -11%하락으로 마무리 되었습니다. 의외의 투매로 세력은 저점 매집 다시 한듯합니다. 재료변화는 전혀없는 상황에서 좀 심하게 빠진듯... 다음주 월요일에는 다시 4000원 탈환 시도해야지... 최악의 악재 리스크 해소-11%

  • 태투가목04.22 12:41

    아이고..~~~~ 개미무덤 ....아이고 아이고... 주뎅이로 백날 하는게 무슨 소용.. 10원이라도 돈 들어오면.. 그때 얘기해야징..

스크랩  |   인쇄  |   전달  |   스크랩  |   인쇄  |   클린신고
목록 글쓰기